이만수 전 SK와이번스 감독 군산상고 야구부에 피칭머신 후원 화제'열두번의 피칭머신 후원 프로젝트’중 세 번째 후원

홈 > 종합 뉴스 > 레저/스포츠
레저/스포츠

이만수 전 SK와이번스 감독 군산상고 야구부에 피칭머신 후원 화제'열두번의 피칭머신 후원 프로젝트’중 세 번째 후원

편집인 0 72080 기사승인-

오른쪽에서 두번째 이만수 전 SK감독

[내외일보] 이수한 기자= SK 와이번스 이만수 감독이 군산 상업고등학교(교장 이형욱) 야구부에게 피칭머신을 후원했다.

 

이번 후원은 헐크파운데이션(이사장 이만수)에서 추진하고 있는 열두 번의 피칭머신 후원 프로젝트중 하나이며 한상훈베이스볼 클럽, 대구 상원고교에 이은 세 번째 후원이다.

 

헐크파운데이션은 야구와 교육을 통해 국내 및 라오스 청소년들을 지원하는 비영리 사단법인이다.

 

앞줄 왼쪽에서 두번째 이만수 전 SK감독

이만수 전 감독은 과거 군산상고가 역전의 명수였다. 내가 대구상고 4번 타자였던 시절 군산상고 야구부는 포기를 모르는 팀이었다. 그래서 전국 대회에서 군산상고를 만나면 힘들었던 기억이 많다라며 소감을 밝혔다.

 

또 이 전 감독은 김봉연, 김준환, 김성한, 김일권 등 군산상고 출신 중에 프로야구에서 성공한 타자들이 많다. 이번에 기부하는 피칭머신으로 선수들이 더 열심히 훈련해서 앞으로 한국 프로야구계를 이끄는 훌륭한 타자들이 군산상고에서 많이 배출되기를 소망한다라며 기부 이유를 밝혔다

 

한편, 이만수 전 감독은 현재 KBO 육성 부위원장 역임, 국내 재능기부 활동 그리고 라오스 최초의 야구단 라오 브라더스 구단주로 역할을 수행하며 바쁜 날들을 보내고 있다. 이 전 감독은 라오스 야구장 건립과 라오스 야구협회 창립을 위해 현지 관계자들과 노력 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 전 감독은 오늘 미국 시애틀로 재능기부 훈련지도 활동을 떠난다. 1월에 어바인에 이어 또다시 야구의 본고장 미국에서 펼치는 재능기부 활동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왼쪽에서 첫번째 이만수 전 SK 감독

 

이수한 기자 peongri@hanmail.net

 

0 Comments
투자선도지구선정
나주사랑상품권
Previous Next
영상사업부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20 명
  • 오늘 방문자 146 명
  • 어제 방문자 304 명
  • 최대 방문자 1,201 명
  • 전체 방문자 719,046 명
  • 전체 게시물 28,158 개
  • 전체 댓글수 199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