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소규모 관광숙박시설 합동 안전점검 추진

홈 > 지역 뉴스 > 전주/전북
전주/전북

전북도, 소규모 관광숙박시설 합동 안전점검 추진

전북 0 28231 기사승인-

     전북도가 강릉 펜션 유독가스 질식사고와 관련해, 도내 소규모 관광숙박시설에 대해 긴급안전점검( ‘18. 12. 26. ~ ’19. 1. 9. / 15일간)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안전점검은 관광진흥법에 따른 소규모 관광숙박시설 3개 업종(관광펜션업 34개소, 한옥체험업 245개소, 외국인관광도시민박업 143개소)에 대하여 실시하며,

 

    안전점검의 효율성과 전문성을 확보하기 위하여 한옥체험업 및 외국인관광도시민박업이 밀집되어있는 전주한옥마을, 군산근대역사문화지구 등을 중점적으로 도 시군 관광부서와 소방, 전기, 가스 등 관련기관이 함께 참여할 예정이다.

 

    주요 점검사항은 가스시설, 보일러, 취사시설, 바비큐장 등 일산화탄소 발생가능시설 관리상태 관광진흥법, 건축법, 소방법 등 법령 위반사항 겨울철 화재안전 관리상태 등이다.

 

    또한, 안전점검결과 도출된 문제점에 대해서는 즉시 현장 보완조치및 시정명령 등 행정처분의 병행, 지속적 사후관리를 통해 안전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할 예정이다.

 

    특히 아직 일산화탄소 경보기 등 설치의무 법제화가 이루어지지 않았지만, 이번 점검과정에서 운영자들이 일산화탄소 경보기 등을 자율적으로 설치할 수 있도록 행정지도할 계획이다.

 

     전라북도 윤동욱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안전에 대해서는 작은 부분도그냥 지나쳐서는 안된다관광객들이 안심하고 전라북도를 찾을수 있도록 관련기관과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 안전점검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ybn 전북취재본부//기동취재부

 

0 Comments
나주사랑상품권
Previous Next
영상사업부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6 명
  • 오늘 방문자 287 명
  • 어제 방문자 252 명
  • 최대 방문자 1,201 명
  • 전체 방문자 646,470 명
  • 전체 게시물 27,452 개
  • 전체 댓글수 199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