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인규 나주시장 ‘뚝심’ 통했다 … 남평 강변제방도로 숙원사업 해결

홈 > 지역 뉴스 > 광주/전남
광주/전남

강인규 나주시장 ‘뚝심’ 통했다 … 남평 강변제방도로 숙원사업 해결

편집인 0 5378 기사승인-

강인규 나주시장, 박성진 익산청장 면담1.jpg

 

강인규 나주시장, 박성진 익산청장 면담2.jpg

 

강인규 나주시장, 박성진 익산청장 면담3.jpg

 

와이비연.gif

 

나주시 남평읍 강변도시 조성에 따른 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이었던 지석천 제방도로 확·포장 공사가 수 년 간의 진통 끝에 마침내 첫 삽을 뜨게 됐다.

 

전라남도 나주시는 27일 강인규 시장이 박성진 익산지방국토관리청장과의 면담을 통해 남평 강변도로 제방도로 확·포장 및 치수 시설 설치를 위한 지석천 제방 하천 점용허가를 최종 승인받았다고 밝혔다.

 

지석천 제방도로는 남평읍 중앙교와 서산리(지방도822)를 잇는 총 길이 2.24km구간으로 강변도시 아파트 입주민들의 광주 방면 주 통행로로 이용되고 있다.

 

문제는 비포장 길 차량 주행으로 인해 인근 상가와 주택에 분진, 소음 등의 피해가 야기되면서 관련 민원이 지속돼왔다.

 

더군다나 노면 폭이 협소해 교통량 증가 시 사고 위험성이 높은 구간으로 도로 확·포장이 시급한 실정이다.

 

이에 나주시는 2017년 제방도로 확·포장공사 위한 실시설계 용역 착수하고 이듬해 해당 도로를 도시계획도로로 결정하는 등 일찍이 착공에 필요한 제반 사항을 완료한 상태다.

 

하지만 공사 착공을 위한 하천 점용 허가를 놓고 익산청과의 협의가 수 차례 지연되면서 지난 4년 간 답보 상태에 놓여있었다.

 

문제 해결을 위해 2017년부터 10여 차례 익산청 방문을 통해 하천 점용 허가를 승인해줄 것을 줄기차게 요청해온 강 시장의 뚝심은 이날 박 청장과의 면담을 통해 값진 결실을 맺게 됐다.

 

강 시장 특유의 뚝심과 근성은 국가정책과 지역현안사업을 가리지 않고 빛을 발해왔다. 앞서 강 시장은 지난 2016년 하대성 전 익산청장(현 경북도 경제부지사)과의 면담을 통해 나주종합스포츠파크 국유지(30억원 규모)를 무상 귀속 받는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남평읍민의 오랜 숙원이었던 지석천 제방도로 확·포장을 통해 원활한 차량 통행과 소음, 분진 문제 해결은 물론 지석천 치수 및 친수 설치에 따른 집중호우 피해를 예방할 수 있게 됐다비록 긴 시간이지만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해 통 큰 결단을 내려주신 박 청장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나주시는 내달 주민설명회를 거쳐 남평도시개발사업비 25억원을 투입, 6월 중 총 길이 2.24km(7~10m)의 지석천 제방도로 확·포장 및 친수·안전시설 설치 공사에 착수할 계획이다.

 

도로 확·포장과 함께 주민 편의와 안전을 위한 제방 성토 및 보행자 겸용도로 및 화단, 보행자 데크, LED가로등, 횡단보도, 과속 카메라·방지턱 등 기반시설 설치 공사도 함께 추진된다.

 

사진설명)

강인규 나주시장은 27일 박성진 익산지방국토관리청장과 만나 남평 강변도로 제방도로 확·포장 및 치수 시설 설치를 위한 지석천 제방 하천 점용허가승인을 요청했다.

  

0 Comments
나주배
(주)일성기업
Previous Next
영상사업부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21 명
  • 오늘 방문자 250 명
  • 어제 방문자 1,042 명
  • 최대 방문자 1,851 명
  • 전체 방문자 969,248 명
  • 전체 게시물 29,272 개
  • 전체 댓글수 199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