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 대신 월세 시대 온다...지금 내집마련해야

홈 > 종합 뉴스 > 경제
경제

전세 대신 월세 시대 온다...지금 내집마련해야

YBN 0 5738 기사승인-

전세 대신 월세 시대 온다...지금 내집마련해야

전세금 급등·금리인하 '주택 구입 적기'

"10년 뒤 한국에서 전세 사라질 수도"


전세가 사라지고 월세 시대가 온다?!

최근 부동산 시장에선 '월세 시대'가 화두가 되고 있다 지난 해부터 시작된 전세난이 올해까지 이어지면서 급기야 가을에는 더 심화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이에 따라 실수요자들이 전세보다 월세로 전환하거나, 집주인들도 전세 보다는 월세로 전환하고 있다.

서울시정개발연구원에 따르면 주택 소유형태 기준으로 자가 비중은 올해 47%로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이며, 전세는 28%에서 27%로 줄고, 월세는 25%에서 26%로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2020년이 되면 월세 비중이 전세의 2배를 넘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실제로 매매를 통한 시세차익이 어려워지고 있어 집주인들은 월세를 받는 편이 훨씬 이득인 상황이다. 금리까지 낮아 목돈을 은행에 넣는 것 보다 월세를 받는 것이 현명하다.

그렇다면, 이 같은 시기에 내집마련이나 갈아타기를 준비하려는 실수요자는 어떤 전략으로 접근하는 것이 좋을까.

전문가들은 실수요자 입장에선 월세 보다는 전세, 혹은 내집마련 쪽으로 선택하는 편이 훨씬 낫다고 설명한다. 월세 시대가 도래하면 부동산 시장 양극화는 더 심화될 것이라는 의견이다. 내집마련의 문턱은 그만큼 높아지는 셈이기 때문이다.

업계에서는 이런 시기에 서울과 인접한 브랜드 대단지를 노려보는 것이 좋다고 조언한다.

서울과 인접한 수도권 내 브랜드 대단지는 뛰어난 입지, 생활편의, 상품성, 교통여건 등을 갖춰 입주만족도가 높고 시세도 합리적이기 때문이다. 또한 같은 비용으로 훨씬 넓은 평형에서 살 수 있다는 점도 큰 장점이다.

GS건설이 일산 식사지구에 분양중인 일산 자이 위시티는 대표적인 추천 단지다. 이미 입주를 시작한 단지로 전세에서 매매로 이동하려는 수요자들이 눈여겨볼 만 한 단지다.

GS건설 '일산자이 위시티'는 지하2층~지상30층 43개동, 총 4,683가구 규모다. '물', '숲', '들'을 주제로 다양한 테마 정원이 조성돼 있으며, 수령 100년 이상의 적송 1500그루를 포함해 명품 소나무 2300그루가 단지 곳곳에 심어졌다. 1단지에 들어서면 레벨차가 나는 단지의 지형적 특징을 살린 조각분수원, 자갈정원, 썬베드 등을 볼 수 있다. 2단지는 기암괴석과 분재형 수목, 폭포 등으로 연출된 석산인 '천선대'를 조성했다. 또한 208동과 209동 사이에 조성된 '어반 정글'은 큐브 모양에 구멍이 뚫린 대형 조형 파고라로 입주민들이 쉴 수 있는 휴식공간으로 조성됐다.

또한 원중초, 양일초, 양일중, 세원고, 고양국제고 등이 가까워 '명문 학군' 아파트로 꼽히고 있다. 고양국제고는 서울o부산o인천o청심o화성 국제고에 이어 여섯 번째 건립되는 것으로 수도권 강북 내 유일한 국제고등학교다. 또한 저현고등학교는 자율형 국립고로 선정됐다. 한편, 인근에 동국대 의생명과학 캠퍼스도 위치해있어 위시티는 일산지역 교육 8학군으로 급부상할 전망이다.

일산I.C, 고양I.C가 가깝고, 제2자유로와 경의선 복선전철 등을 이용할 수 있어 서울과의 접근성이 뛰어나다. 경의선 백마역, 풍산역과 지하철 3호선 정발산역도 가깝다. 광역버스 교통망도 우수한 편이다.

특히 GTX 개발 계획 확정, 경의선 복선전철 파주 문산역~서울 상암DMC역 구간 개통으로 '서울~일산' 30분 시대를 열었다. 또한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고양IC와 파주~서울을 잇는 310번 도로, 자유로 일산IC 등이 인접해 있어 승용차를 이용할 경우 서울 접근성(승용차로 30분대)이 탁월하다.

편의시설도 잘 갖춰져 있다. 인근에 동국대학교병원, 국립암센터 등이 위치해 있으며, 원마운트몰, 일산 아람누리 아트홀, 롯데백화점, 현대백화점, 이마트, 고양시청, 킨텍스, 한류우드 등을 이용할 수 있다. 연합뉴스 홈 > 보도자료 >

분양문의 1577-9593


[이 게시물은 최고관리자님에 의해 2017-02-21 13:55:21 정치에서 이동 됨]
0 Comments
나주사랑상품권
Previous Next
영상사업부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4 명
  • 오늘 방문자 10 명
  • 어제 방문자 185 명
  • 최대 방문자 1,201 명
  • 전체 방문자 614,440 명
  • 전체 게시물 26,758 개
  • 전체 댓글수 199 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